Expand your Horizons
미래를 향한 도약,
성공적 해외 진출 플랫폼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

Eisenwarenmesse (아이젠바렌메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

기간
2026.03.03 - 2026.03.06

(개최주기 : 2년)

분야
공구류, 작업장 설비, 건축재료, 파스너 기술, 산업용 공장설비, DIY 용품 등
장소
koelnmesse
홈페이지
eisenwarenmesse.com
방문객(Visitors)
담당자 메일주소
claire@rmesse.co.kr
안내자료

통계

2022년도

참가사

50개국 1,400개사

방문객

125개국 25,000명
2024년도

참가사

54개국 3,200개사 (해외비중 92%)

방문객

133개국 38,000명 (해외비중 70%)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3번 상세이미지
3번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4번 상세이미지
4번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6번 상세이미지
6번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7번 상세이미지
7번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8번 상세이미지
8번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9번 상세이미지
9번 전시회 사진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10번 상세이미지
10번 전시회 사진

관련산업 소식

세계 최대 국제 가든 리빙 전시회 ′스포가가파2024′ 오는 6월 개최, "기대해 볼 만하다!"
2024.03.28
세계 최대 국제 가든 리빙 전시회 스포가가파 오는 6월 개최, "기대해 볼 만하다!" - 오는 6월 16일부터 18일까지 독일 쾰른 개최  - 전시 규모 대폭 확장; 1,800개 기업 참가, 유럽과 미주 기업 多 - 아웃도어 리빙 라이프스타일 종합 지침서; 야외용 가구, 온실, 야외 스파 및 자쿠지, 정원용품, DIY 공구, 바비큐 그릴 등 폭 넓은 제품 스펙트럼 - 전시장 안팎에서 진행되는 부대행사로 풍성해진 볼거리; 특별 전시장과 포럼, 가든센터 투어 - 홈페이지 티켓샵 오픈 - 입장권 구매 시 무료 대중교통권 제공   세계 최대 국제 가든 리빙 전시회 "스포가가파(spoga+gafa) 2024"가 오는 6월 16일부터 18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개최된다. 스포가가파는 아웃도어 퍼니처, 온실, 야외 스파 및 자쿠지, 정원용품, DIY 공구, 바비큐 그릴, 야외용 조리도구 등 넓은 스펙트럼의 제품군을 아우르는 B2B 전시회다. 가든 라이프스타일의 모든 영역을 아우르는 전시회인 만큼, 업계에선 트렌드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종합 지침서로 평가된다.    유럽과 북미 시장의 리딩 기업 참가율이 대폭 증가해, 업계 기대감이 최고조에 달했다. 열띤 참가 신청과 높은 재참가율로, 약 1,800개사가 참가하고 지난 회보다 전시 면적도 대폭 확장됐다. 신생기업과 스타트업까지 더해져, 약 7만 평(230,000sqm)에 가지각색의 아이디어가 피어날 전망이다.      [스포가가파 2024, 눈여겨볼 참가사]  유로파 인터내셔널(EUROFAR)부터 하이엔드 리조트 아웃도어 퍼니처 브랜드 꾸뛰르 자르댕(COUTURE Jardin), 다양한 소재의 특성을 바탕으로 한 디자인 퍼니처 보렉(Borek) 등 세계적인 아웃도어 퍼니처 기업부터 현시점 아웃테리어 업계의 '뜨거운 감자'인 유리온실 브랜드 팔램(Palram), 미니 정원 분수부터 소품까지 아우르는 케밍크(Kaemingk) 등 아웃도어 리빙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의 참가로 더욱 시너지를 낼 것으로 보인다.    캠핑과 함께 야외 레저 활동의 인기가 더해지면서 아웃도어 키친 제품도 잇따라 주목받고 있다. 바비큐 애호가 사이에서 수입 요청 쇄도하는 카마도조(Kamado Joe), 스위스 멀티 바비큐 그릴 아웃도어셰프(Outdoor Chef), 레트로한 시그니처 디자인으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트레이거(Traeger), 가성비와 디자인, 기능 모두 잡은 바비큐 그릴 브랜드 웨버(Weber-Stephan)까지 전 세계 바비큐 업계 '큰손'이 한곳에 모일 예정이다.     내구성과 가성비 분갈이용 화분으로 인기몰이를 한 카피(Capi), 화려한 색감과 독특한 형태의 화분을 선보이는 에델만(Edelman)과 베카(Veca), 이미 '식집사'(식물+집사) 사이에서 미니 온실로 유명세를 얻은 엘호(Elho) 등 유럽산 고급 토분부터 현대적 디자인이 돋보이는 화분까지 만나볼 수 있다. 이름만 들어도 다 아는 핀란드 정원 가위 피스카스(Fiskars), 정원 호스 및 물 분사기 분야 리딩 기업 피트(Fitt) 등 가드닝을 위한 a to z도 함께 소개된다.      국내에서도 온실부터 캠핑용 버너, 정원용품까지 다양한 제품이 해외 시장 확장에 나선다. 프리미엄디자인은 '노갭테크(No-ghap DECK)' 특허 기술이 적용된 친환경 조립형 온실로 첫 참가를 알린다. 꾸준히 참가해 온 엠아이티는 휴대용 가스버너, ㈜태양은 부탄가스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한다.  원예용품 및 DIY 공구 분야로는 태흥이기산업과 플라텍이 참가한다. 태흥이기산업은 스포가가파에 지속적으로 참가한 업체로, 매해 뛰어난 내구성과 기술력으로 해외 바이어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올해 첫 참가인 플라텍은 정원 청소 용품과 펌프 등으로 적극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펼칠 전망이다.      [전시장 너머, 도심 전체에서 만나는 가든 라이프스타일] 전시장 쾰른메쎄를 비롯해 쾰른 도심 곳곳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부대행사와 특별 전시장은 볼거리를 더욱 풍성하게 할 예정이다. 전시장 내 "포럼 가든 카페(Forum Garden Café)"에서는 전 세계 전문가가 업계의 지속가능성을 모색하고 각 제품군의 최신 트렌드와 AI 활용 방안, 마케팅 전략 등 다양한 주제의 포럼이 진행된다. 최신 제품과 참신한 발상을 살펴볼 수 있는 특별 전시 '아이디어의 거리(Boulevard of Ideas)'는 전시장 곳곳에 위치해, 제품별 최신 트렌드를 제시한다. 10.2홀의 "트렌드쇼 아웃도어 라이프스타일(Trend Show Outdoor Lifestyle)"은 이색적인 디자인과 소재가 돋보이는'혁신 제품 쇼룸'이다.    유럽 아웃테리어 트렌드와 현주소를 가시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가든센터 '크레머(Kremer)' 투어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독일 내 복합문화센터로 재탄생한 대형 화훼 농원 '크레머(Kremer)'는 온실 레스토랑, 식물 체험 카페, 아웃도어 퍼니처 쇼룸 등이 결합한 약 5000 m²의 가든센터다.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업계의 오프라인 유통 플랫폼 경쟁력 강화와 정원 산업의 상생발전을 위한 경험적 인사이트를 제공할 방침이다.   세계 최대 규모의 가든 리빙 전시회 스포가가파 방문 문의는 주최사 쾰른메쎄 한국대표부 라인메쎄(02-798-4105,  claire@rmesse.co.kr) 에 할 수 있다.    
역대 최대 규모 달성한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 ′아이젠바렌메쎄′, 한국 존재감 ′묵직′했다
2024.03.15
역대 최대 규모 달성한 독일 쾰른 하드웨어 전시회, 한국 존재감 '묵직'했다 -참가사 3천 2백 개 해외비중 92%, 역대 최다 참가사 수 기록 -방문객 3만 8천 명 해외비중 70%, 지난 회보다 1.5배 증가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 외 국내에서 25개 사 다양한 제품 선보여 - 전동 공구, 수공구, 레이저 측정기, 연마제, DIY, 차양, 안전 글로브 등  -한국 하드웨어 유통업계 약 120명 방문 -차기 전시는 2026년 3월 3일부터 6일, 참가 모집 2025년 초 예정     국제 하드웨어 전시회 “아이젠바렌메쎄(Eisenwarenmesse)”가 지난 6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사상 최다 참가사 수가 예고되었던 만큼, 올해 아이젠바렌메쎄는 역대 기록을 갈아치우는 성과를 거뒀다. 전 세계 3,200개 기업이 참가했고 이 중 2,950개 사(해외 비중92%)가 독일 외 국가에서 참가해, 해외 비중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글로벌 무역 방문객 수도 상당했다. 133개국 38,000명의 바이어(해외 비중 70%)가 방문해 지난 회 대비 1.5배 이상 증가한 수치를 기록했다.    아이젠바렌메쎄는 전동∙수 공구, 작업장∙건설 장비, 산업 안전, 보호 장비등의 산업 인력을 위한 장비에서부터 DIY, 가구 부속품, 건축 자재, 자동차 액세서리까지 하드웨어 산업의 전반을 망라한다.   [전세계 하드웨어 및 산업용품 다 모였다] 세계 최고의 수공구라 일컫는 크니펙스(Knipex), 유럽산 공구의 대표주자 쿠바라(Kubala), 전동공구 열풍의 주역 교세라(Kyocera), 국내에서 수요가 치솟고 있는 공구 브랜드 스킬(Skil), 하젯(Hazet), 비테(Witte Tools)가 공구업계 최신 트렌드와 신제품을 선보였다.   산업용품과 안전 장비까지 넓은 제품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스탠리(Stanley), 목재 인테리어 건축/공사장비 시장을 선도하는 프록슨(Proxxon), 절삭·연삭 리딩 기업 페어드(Pferd), 국내 파스너 업계에서 벤치마킹했다고 알려진 세계 3대 파스너 유통기업 라이허(Reyher), 기압계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휘셔(Fischer), 전압 테스터의 정수 테스트보이(Testboy), 세척기와 펌프 분야의 아노비 리버베리(Annovi Reverberi), 저소음 산업용 콘프레샤 나르디(Nardi) 등 절삭, DIY, 건축 장비 등 각 분야 리딩 기업이 전시장에 가득했다.    아이젠바렌메쎄의 또 다른 하이라이트인 'DIY의 거리(DIY Boulevard)'는 열띤 참가 신청으로 총 58개 사가 참여했다. 255미터의 쇼케이스에 DIY 트렌드를 살펴볼 수 있는 제품이 즐비해 방문객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았다.  [글로벌 시장의 주목을 받는 혁신상, 아이젠 어워즈] 전 세계 하드웨어 업계 관계자가 주목하는 아이젠바렌메쎄 혁신상(EISEN Awards)은 파인(FEIN)의 마그네틱 클램핑 장치 ''VersaMAG', 하제트(Hazet)의 인체공학적 토크 스크루 드라이버 'Hazet bit torque screwdriver), 프로노바(Pronova)의 재활용할 수 있는 카트리지 용기 'Pronova Cardboard catridge'에게 돌아갔다.         [한국, 수출 품목의 지평 넓혔다]  3천 개가 넘는 쟁쟁한 기업 속에서도 한국은 뛰어난 제품력으로 해외 바이어의 시선을 끌었다. 기존에 한국은 공구, 타폴린 및 건축 자재로 해외시장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았으나, 최근에는 레이저 측정기, 연마제, 안전 장비 등 다양한 제품군에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올해 국내에서 25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이 중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는 넓은 스펙트럼의 파워툴 제품을 선보였다. ‘더하이브‘와 ´아임삭‘, '일진엔티에스', '태흥이기공업사'도 파워툴, 전동공구, 수공구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건호(대양)', '뉴탑스&SNY', '뉴프라임', '부영산업', '상남탑스', '인터웨이산업', '탑스텍', '한국 탑피아'는 기존 한국이 강세를 보였던 타폴린 및 건축 자재에서 여전한 존재감을 자랑했다.      연마제를 비롯한 산업용 화학제품을 선보인 '켈코', '태양연마', '파코'에 이어, '케어비어드히시브스'는 산업용 접착제를 선보였다. 산업용 펌프를 내세운 '덕신양행', 가스히터 및 난방기의 '동일정밀공업', 레이저 측정기로 첫 참가를 알린 '맥파이테크', 페인트마커 및 마킹툴 수출 판로 확대에 나선 '문교오엔에스', 가스버너로 꾸준한 참가를 이어온 '엠아이티', 산업용 스테이플러 제조사 '제일타카', '에이치더블유통산'과 '지로'는 안전 글로브로 해외 시장을 공략했다.     국내에서는 100명이 넘는 유통업계 관계자가 방문했다. 동신툴피아, 두일기업, 대덕전자, 딘텍스코리아, 상보기업, 프로툴, 한국기업 등 공구 및 하드웨어 전문 유통 기업 70여 개가 글로벌 트렌드와 시장 동향 파악을 위해 방문했다.   격년마다 개최되는 국제 하드웨어 전시회 '아이젠바렌메쎄'는 2026년 3월 3일부터 6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전시 참가에 관한 문의는 주최사 쾰른메쎄 한국대표부 라인메쎄(02-798-4102, shyu@rmesse.co.kr)에 할 수 있다.   
국제 하드웨어 전시회 “아이젠바렌메쎄” 개최 한 달 앞으로, 사상 최대 규모 예상
2024.02.06
국제 하드웨어 전시회 “아이젠바렌메쎄” 개최 한 달 앞으로, 사상 최대 규모 예상 -3월 3일~6일 독일 쾰른에서 개최  -최다 참가사·최대 규모·최고 국제성으로 업계 기대감 고조 -글로벌 리딩 기업 대거 참가 - 라피드, 본더스, 뷔하, 헤티히, 스탠리블랙앤데커, 이레가, 이클랜드 등 -다기능·편리성·IoT, 공구 트렌드 살펴볼 수 있는 신제품과 포럼     국제 하드웨어 전시회 “아이젠바렌메쎄(Eisenwarenmesse)가 오는 3월 3일부터 6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개최된다. 1971년부터 격년마다 개최된 아이젠바렌메쎄는 전 세계 하드웨어 업계 관계자가 주목하는 명망 있는 전시회로 손꼽힌다. 전시품목으로는 공구, 작업장 설비, 공장설비, 건축 및 인테리어 재료, DIY, 파스너 기술, 보호 장비 등 하드웨어∙공구 산업 전체를 아우른다.    ‘독일제 하드웨어’ 대표주자 ‘뷔하(Wiha)’와 ‘헤티히(Hettich)’, 스웨덴의 ‘라피드(Rapid)’, 스페인의 ‘이레가(Irega)’, 이탈리아의 ‘스탠리블랙앤데커(Stanley Black & Decker)’, 미국의 ‘이클랜드(Eklind)’와 ‘본더스(Bondhus)’ 등 약 5만 평(165,000 ㎡)의 전시장에 기라성 같은 글로벌 리딩 기업부터 스타트업까지 가득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를 필두로 25개 사가 참가한다.      주목해야 하는 트렌드, ‘다기능·편리성·IoT’  한 가지 제품으로 여러 기능을 수행하는 ‘올라운더 공구’가 국내에서 인기다. 아이젠바렌메쎄는 자재의 특성에 맞추어 디자인과 용도를 손쉽게 바꿀 수 있는 멀티 옵션 수공구에 주목한다. 1,300여 개 기업이 다기능 만능 펜치, 다목적 사다리, 건습식 겸용 드릴, 플라이어, 니퍼, 망치, 수동 톱, 고전압 절연 공구, 마킹툴, 렌치, 와이어브러쉬 등 활용도가 높은 필수 공구를 전부 선보인다.    IoT와 AI가 이끄는 차세대 산업혁명 시대에 하드웨어 업계도 전환기를 맞았다. 디지털 수평계와 정밀 각도기, 와이파이를 통해 실시간 모니터링이 기능을 탑재한 공기 압축기, 블루투스 연결이 가능한 스마트 도어 실린더 등 다양한 스마트 공구를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양광 케이블 커넥터부터 재생 에너지 공급체인 설비, 광전지 장착 시스템까지 다루는 아이젠바렌메쎄의 ‘올인원 솔루션’은 하드웨어 산업의 지속 가능성과 기술혁신의 현주소를 살펴본다. 해당 주제는 전 세계 유수의 기업인과 관련 연구소, 각 부문 전문가가 모이는 컨퍼런스(Eisen Forum)에서 깊이 있게 다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사상 최다 참가사 수 기록을 앞둔 아이젠바렌메쎄 2024는 하드웨어 산업의 판도를 바꿀 것으로 보인다. 아이젠바렌메쎄 2024 방문에 관한 사항은 ㈜라인메쎄(02-798-4105, claire@rmesse.co.kr)에 문의할 수 있다. 

더 보기

검색 닫기